본문바로가기

늘 시민을 대변하고 함께하는 열린 의회


보도자료

홈으로 > 의회소식 > 보도자료

  • “성남시 경제환경위원회, 행복이 시에서 끝까지 책임져야”
  • 작성자의회사무국
  • 작성일2018-10-24
  • 조회44
  • 다운0
  • 첨부파일
  • -시에서 끝까지 행복이를 지켜주도록 한 목소리 내-
    10월 24일(수) 개회한 성남시의회 제4차 경제환경위원회(위원장 안광환)에서 전임 이재명 시장 시절에 입양한 유기견 행복이가 또 다시 논란의 중심이 되었다.  

     경제환경위원회는 지난주 재정경제국을 대상으로 한 행정사무감사에서 유기견 행복이를 전임 시장이 데려가 행복하게 살 수 있도록 해줄 것을 주문했고, 그렇게 하지 못할 경우 성남시가 끝까지 책임을 가지고 돌봐 줄 것을 요청한 가운데,

     매년 반려동물페스티벌을 개최하며 동물 복지에 앞장 서 있고, 타 지자체에서도 부러워하는 반려동물 저변이 확산되어 있는 성남시에서 행복이를 지키지 못하고 구설수에 오르게 하는 것은 바람직하지 않다는 의견을 다시 한 번 피력하였다.

     이와 함께 반려 동물인 행복이가 시의 물품으로 등록되어 있는 부분에 대한 질책이 이어졌으며, 시민에게 재입양 하겠다는 담당부서의 입장을 원점에서 검토 할 것을 요구하였다. 
     성남시의 유기동물 홍보대사인 행복이는 죽을 때까지 성남시와 함께하는 가족임을 강조하며, 행복이가 행복해질 수 있도록 끝까지 노력하도록 경제환경위원회 위원들은 한 목소리를 내며 요청하였다.




  • 다음글경기도시․군의회의장협의회 박문석 회장, 『제1회 경기도민의 날』 참석해 도민과 기쁨 나눠…
  • 이전글성남시의회, 소외계층을 위한 ‘사랑의 김장 나눔 릴레이’에 동참



주소 및 연락처, 저작권정보